글보기
동산병원장례식장에서 진심을 다하는 후불제상조 이용후기
2023-05-09조회수155


Screenshot_20230509-021724_Gallery.jpg
 

자원봉사센터 인증기관(제30616920호)

나눔플러스봉사단 주최에 운영중인

나눔플러스상조 후불제 장례서비스는 전국 누구나

도움요청시 저렴하게 이용할수있도록

원가로 제공해드리고 있습니다.

전국 15년 경력을 보유하고 계시고

장례식장이나 상조를 운영하는 대표님이 ​

직접 장례진행 도와드리고 있으며

장례진행방법에 있어서

국가1급장례지도사 자질로

일반 상조와 클라스부분이 틀립니다.

 


Screenshot_20230509-021911_Gallery.jpg
 

1. 품격있는 장례지도사로써 고인분과 유가족을 먼저 위로해드립니다.

2. 타상조나 장례식장과

다르게불필요한 장례절차를 없애드리고

수익을 올리기위한

추가비용이 일절 없습니다.

3. 유가족을 대신해

나눔플러스봉사단

부패방지원회를 구성하여

공정거래위원 표준약관대로 장례비용 나오는지

꼼꼼히 체크해드립니다.

전국 나눔플러스상조 장례지원센터​

24시간 대기중이며

1544-2805 상담센터를 통해

실시간 지원받으실수 있습니다.​​



Screenshot_20230509-022147_Gallery.jpg
 


전국 자원봉사기관 제30616920호 ​

나눔플러스봉사단

도움이 필요한 이웃분들에게 따뜻한 사랑과 배려로

오늘을 열어가는 귀한 단체입니다.​

무연고자 사랑의 장례식지원.

무료급식지원. 홀몸어르신 돌봄.

미용봉사.네일아트 재능기부

청소년 인성교육 등 다양한 활동을 하고있습니다.^^


나눔플러스상조 장례후기​

ㅡ동산병원 장례식장 편ㅡ

또 다시 찾아주신 유가족분들....​​

이미 3년전 나눔플러스상조에 장례 도움받으셨던 유가족분이셨는데 집안에 식구분께서

갑자기 돌아가셨다고 다급하게 연락이 왔었고

신속히 고인후송차량을 보내드리고

유가족분께서 원하시는 동산병원장례식장으로 이송하여 후불제상조 장례진행을

하게되었습니다.

고인분을 안전하게 장례식장 안치실로 모시고 가족분들과 전반적인 장례상담이

 시작되었답니다.



Screenshot_20230509-022329_Gallery.jpg
 


문상객이 많이 없으시다는 이유로 가족장 위주로 장례를 진행을 원하셨는데 다행히 작은 빈소가 있어 영정사진을 모시고 조문객받을수 있도록

먼저 준비해 드렸습니다.

영정사진 제단꽃장식은 제휴된 협력업체에서

모든 꽃을 깔끔한 새꽃으로 작업해서

 설치해드렸답니다.

꼭 이런 이야기를 하는이유가 저희쪽 사용하는 빈소 맞은편 방에 장례진행하시는분께서 타상조를

이용하고 계셨는데 꽃장식이 시들어서 왔다며

 장례담당직원과 다투는것을 봤었죠.

그렇지만 저희 빈소 나눔플러스상조는 모두 새꽃으로 장식이되어 비교가 되었나봅니다.



20230329_160140_4.gif
 

장례 첫날 제일먼저 해야될 빈소차림 이후에는 로비쪽 모니터에 조문객분들이 잘 찾아오실수있도록

안내판에 유가족 사항이 잘나왔는지도 확인해드리고

직접 못오시는 조문객분들께서 보내신

화환은 가지런히 잘 정리해드렸답니다.


장례둘째날. 유가족분들께서 원하시는

시간을 고려해 정성을다해

마지막 고인 입관식을 진행해드렸답니다.

1시간 가량 진행된입관식에

모든 유가족 친지분들께서 애도를 다해주셨고

 저희도 함께 고인분을 잘 모셔드렸습니다.


Screenshot_20230509-022556_Gallery.jpg
 


정성스런 고인분의 입관식이 끝나고 빈소에 돌아와

유가족분들 모시고 고인에대한 성복제사

예를 갖춰 진행해드렸답니다.

이후 조문객맞이를 하게되는데 예상과 다르게

조금 많은 조문객분들께서

위로를 해주시러 오셨습니다. 



Screenshot_20230509-022708_Gallery.jpg
 


길지않은 시간이지나

마지막 장례3일째. 발인날 모두 슬픈마음으로 고인분을 화장장으로 출상했습니다.

명복공원 화장장에서 약2시간 가량 화장후

수골을 하고 2차장지로 이동하였습니다.



Screenshot_20230409-130102_Hancom Office Viewer.jpg